건설면허 시작페이지 설정 로그인 회원가입 전체보기 고객센터
건설뉴스전체
업계종합뉴스
건설정책뉴스
입찰관련뉴스
플래트관련뉴스
해외건설뉴스
기타건설뉴스
서울시, 5년간 장기전세주택 7만호 공급
대한전문건설신문 | 2021-08-26 15:09:00

서울시, 5년간 장기전세주택 7만호 공급

서울시가 장기전세주택을 확 늘린다.

시는 오는 2026년까지 주변 전세 시세의 80% 이하 보증금으로 최장 20년까지 거주할 수 있는 ‘장기전세주택’ 7만호를 공급할 계획이라고 24일 밝혔다.

이는 지난 2007년 ‘시프트’(Shift)라는 이름으로 이 제도를 도입한 이후 지난해까지 공급한 3만3000호의 배가 넘는 물량이다.

시는 장기전세주택 유형으로 ‘상생주택’을 도입하는 세부계획도 마련 중이다.

대규모 가용지가 부족한 서울의 상황을 고려해 민간의 토지와 공공의 재원을 결합해 추진하는 방식으로 시는 민간 참여자에게 용도지역 변경과 세제혜택 같은 인센티브를 부여할 방침이다.

시는 기존 유형의 장기전세주택도 더 많은 무주택 시민들에게 혜택이 돌아갈 수 있도록 평균 거주기간 등을 고려해 최장 전세기간을 조정하는 등 제도 재설계도 추진한다.

기존 장기전세주택은 공공택지에 SH가 지은 주택이나 서울시가 매입한 재건축·재개발 아파트를 임대하는 방식이다.

김성보 서울시 주택정책실장은 “더 많은 무주택 시민들에게 혜택이 돌아가도록 하고 공급의 속도와 효율성을 높일 수 있도록 제도개선도 병행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서울시는 이와 함께 장기전세주택 1900세대의 입주자도 모집한다. 신청은 9월 15∼27일 서울주택도시공사(SH) 홈페이지를 통해 할 수 있다. 서류심사 대상자 발표는 10월14일, 당첨자 발표는 내년 2월15일, 입주는 내년 3월부터다.

시는 이번 물량부터 ‘예비 입주자’ 제도를 도입한다. 기존 입주자의 계약 종료시점을 바탕으로 다음 입주자를 미리 선정해놓기 위한 절치다.

내년 3월 입주를 시작하는 고덕강일13단지와 동작트인시아 등 137개 단지 583가구와 내년 말까지 고덕강일과 마곡 등 29개 단지에서 나올 물량에 대비해 예비 입주자 1317세대의 모집이 진행된다.

이번 공급분의 전세보증금은 지난 20일 열린 ‘임대업무조정심의위원회’ 회의에서 결정됐다. 면적별 평균보증금은 60㎡ 이하 4억377만3000원, 60㎡ 초과 85㎡ 이하 4억2410만7000원, 85㎡ 초과 6억687만5000원이다.

일반 공급 입주 신청을 하려면 서울시에 거주하는 무주택세대 구성원이어야 한다. 신청면적별로 가구당 소득·부동산·자동차 등 기준도 갖춰야 한다.

신규 공급물량 중 약 250세대는 노부모 부양, 장애인, 고령자, 신혼부부 등에 우선 공급할 예정이다. 조건과 청약순위 등 보다 상세한 사항은 모집공고를 참고하면 된다.
[남태규 기자] news01@kosca.or.kr

저작권자 © 대한전문건설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검색목록 목록
건설관련뉴스
지하주차장 천정 뿜칠 두께 축소,,…
현장관리인 배치제도란?
하도급지킴이 이용 계좌 3개로 통…
번호 뉴스분류 뉴스제목 출처 일자 조회
자료가 없습니다.
목록 글쓰기
회사소개  |  서비스약관  |  개인정보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제휴문의  |  광고문의  |  공지사항  |  FAQ  |  고객센터
서울특별시 관악구 남현3길 70, 301호(남현동, 정안빌딩) |  TEL.02.584-2177~2178, FAX.02-6442-2170
사업자번호 : 381-88-00964  |  통신판매업등록 2017-서울서초-1520호  |  대표: 강진희
Copyright© 1998~2007 (주)토탈엠앤에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Admin: kjhe0727@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