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설면허 시작페이지 설정 로그인 회원가입 전체보기 고객센터
건설뉴스전체
업계종합뉴스
건설정책뉴스
입찰관련뉴스
플래트관련뉴스
해외건설뉴스
기타건설뉴스
강남역까지 20~30분…하남교산·과천 광역교통대책 확정
대한건설신문 | 2020-05-21 15:42:34

강남역까지 20~30분…하남교산·과천 광역교통대책 확정 

“도심 접근성 극대화” 하남교산·과천 2곳 교통대책 확정
 하남교산 20개 사업 2조, 과천 10개 7400억 각각 투자
 종전 신도시 대비 1년 이상 빨라…시행착오 개선에 최선
 국토부 “입주 초기 불편 최소화…남은 4곳 연내 대책발표”

하남교산 3기 신도시에 총 2조원을 투자해 송파-하남 간 도시철도, 동남로 연결도로 BRT, 중앙보훈병원역 환승시설 등을 건설한다. 과천지구에는 7400억원을 들여 위례과천선, GTX-C 정부과천청사역, 과천~우면산 간 도시고속화도로 지하화 등을 추진한다.

국토교통부는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 심의를 거쳐 하남교산 3기 신도시(3만2000호)와 과천지구(7000호) 광역교통개선대책을 확정했다고 21일 밝혔다.

3기 신도시 광역교통개선대책은 잠실․강남 등 서울 도심까지 30분내 출퇴근이 가능하도록 지하철 등 대중교통 투자를 확대하고, 지구지정부터 대책확정까지 15개월 이상 소요되던 기간을 대폭 단축했다.

하남교산지구의 대중교통 확충 부분 중 핵심사업은 2028년까지 하남에서 송파구 등 서울 주요 도시권을 연결하는 송파~하남 간 도시철도를 연결하는 사업이다.

또한, 대중교통을 이용해 하남-서울 간 쉽고 빠르게 접근할 수 있도록 동남로 연결도로에 버스전용차로를 설치하고 천호~하남 BRT를 지구 내 환승거점까지 도입해 지구 내 버스전용차로와 연계 운영할 예정이다.

광역교통개선대책으로는 지역 주민들의 교통불편까지 아우르는 치유형 교통개선대책을 위해 국도43호선을 확장·개선하고 황산~초이간 도로 및 감일~고골 간 도로를 신설한다.

서울방면 교통수요를 분산하고자 동남로 연결도로를 신설하고, 교통유입에 따른 도로용량 확보를 위해 동남로를 확장한다.

이를 통해, 하남교산지구는 기존 잠실방면 50분, 강남역 65분 가량 소요되던 통행시간이 잠실 20분, 강남역 30분으로 단축될 전망이다.

과천지구의 경우 선바위역ㆍ경마공원역(4호선) 등 기존 교통시설과 연계하여 서울․경기지역의 접근성을 보다 높일 수 있도록 철도ㆍBRT․환승센터 등 10개 사업을 추진한다.

국가철도망구축계획에 경마공원역까지만 반영되어 있는 위례~과천선(복정역∼경마공원역)을 정부과천청사역까지 연장키로 계획하고, 예비타당성조사 등을 거쳐 추진한다.

사당역과 안양을 연결하는 BRT를 설치하고, 과천지구 환승시설을 설치한다.

이와 함께, 상습 정체해소 및 통과교통량 분산을 위해 과천~우면산 간 도시고속화도로를 지하화(상아벌지하차도∼선암IC)하고, 상아벌 지하차도 확장 및 통합(4차로→6차로)한다.

동서방향의 주 도로인 양재대로의 교통혼잡 완화를 위해 과천대로~헌릉로 연결도로(과천대로∼청계산로∼헌릉로) 신설과 청계산 지하차도~염곡IC 도로구조개선 사업도 추진한다.

계획이 완성되면 과천지구는 철도·버스 대중교통시설을 통해 서울 강남 등 주요 도심까지 20분 이내 접근이 가능해지고, 과천대로(서울시계~관문사거리) 양재대로 구간의 교통혼잡이 개선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현재 계획 수립 중인 고양창릉 등 4개 신도시(왕숙·계양·창릉·대장)도 연내 대광위 심의를 통해 광역교통개선대책을 확정할 수 있도록 각 지구별 관계기관과 협의 중이다

검색목록 목록
건설관련뉴스
지하주차장 천정 뿜칠 두께 축소,,…
현장관리인 배치제도란?
하도급지킴이 이용 계좌 3개로 통…
번호 뉴스분류 뉴스제목 출처 일자 조회
자료가 없습니다.
목록 글쓰기
회사소개  |  서비스약관  |  개인정보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제휴문의  |  광고문의  |  공지사항  |  FAQ  |  고객센터
서울특별시 관악구 남현3길 70, 301호(남현동, 정안빌딩) |  TEL.02.584-2177~2178, FAX.02-6442-2170
사업자번호 : 381-88-00964  |  통신판매업등록 2017-서울서초-1520호  |  대표: 강진희
Copyright© 1998~2007 (주)토탈엠앤에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Admin: kjhe0727@naver.com